JOIN

Since 2017, We have prepared for the change of the world.

우리는 2017년부터
코로나19를 예견하고 대비하였습니다.

뚜렷해지는 北 '이상 징후'...한미일, 이례적 공동성명 / YTN (2022-05-28)

페이지 정보

작성자 관리자 댓글 0건 조회 295회 작성일 22-05-28 22:00

본문

 


북한이 이른바 '섞어 쏘기' 식으로 탄도 미사일 3발을 발사한 지난 25일, 한국과 미국, 일본의 외교 장관들은 서로 통화해 상황을 공유하며 깊은 우려를 나타냈습니다.

박진 외교부 장관과 토니 블링컨 미국 국무장관, 하야시 요시마사 일본 외무상이 이번엔 공동 성명을 내놨습니다.

 

세 나라 장관들이 별도 회담 없이 공동 성명 형태로 입장을 발표하는 건 이례적입니다.

한미일 장관들은 우선, 북한의 탄도미사일 발사는 유엔 안보리 결의 위반이고, 지역과 국제사회에 중대한 위협을 가져온다며 강력히 규탄했습니다.


북한에는 무력 도발을 즉시 중단하고 협상으로 복귀할 것을 촉구하면서, 진지하고 지속적인 대화를 향한 길이 여전히 열려 있다고 강조했습니다.

아울러, 유엔 안보리 회의에서 중국과 러시아의 반대로 대북 추가 제재 결의안 채택이 무산된 데 깊은 유감을 표시했습니다.

점점 거세지는 북핵 위협과 북·중·러 진영의 결속에 맞서, 한미일 3국의 더 신속하고 밀착된 협력을 과시한 것으로 풀이됩니다.


[조한범 / 통일연구원 선임연구위원 : 지금 북핵 문제는 임계점을 넘고 있습니다.

그동안 북미 관계라고 했거든요, 북핵 문제는. 그런데 금년부터는 남한을 향해 쏠 수 있다.

사거리 110km짜리 미사일을 발사하고 이게 전술핵 무기라고 선언했거든요. 사거리 110km면 수도권이거든요.]


이런 가운데 북한의 7차 핵실험이 임박했다는 징후는 더 뚜렷해지고 있습니다.

앞서 대통령실이 북한이 핵 기폭 장치 작동 시험을 하는 것을 탐지했다고 밝힌 데 이어,

미국의 핵 전문가는 풍계리 핵실험장 상황과 관련해, 핵실험을 위한 공간까지 전기 케이블을 연결하는 작업만 남은 것 같다고 분석했습니다.

회원가입안내

이 사이트의 모든 정보를 확인하고 더 자세한 세부 정보를 원하시는 분들은 회원 가입을 적극 추천합니다.
회원에 가입하신 모든 분들에게는 변해버린 세상의 구체적인 대비책이 공유될 것입니다.
우리들이 이와 같은 정보를 공유하는 것은 어떠한 정치적, 개인적 목적을 위함이 아님을 다시 한번 밝힙니다.
조금만 객관적이고 이성적인 생각을 가질 수만 있다면 우리들 모두 변해버린 세상을 안전하게 대비할 수 있는 것입니다.
단, 조금은 서둘러야 하는 시간대임을 반드시 기억하기 바랍니다.

요청하시는 분께 소책자 "변해버린 세상"을 보내드립니다.
문의 ybs@ybs-changedworld.com